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갑자기 분위기 야구영화'…정우성, 2만4천여 야구팬 홀린 짜릿한 비주얼 [엔터포커싱]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전 세계가 K-콘텐츠에 열광하는 지금, 카메라를 통해 보는 다양한 연예 현장을 기록합니다.

[아이뉴스24 정소희 기자] 배우 정우성이 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3 프로야구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2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시구자로 참석하고 있다.

'짜릿해 늘 새로워 잘생긴 게 최고야' 배우 정우성이 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3 프로야구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2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시구자로 참석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이날 마운드에 오른 정우성이 모자를 벗고 인사하는 순간 잠실야구장을 찾은 2만4천여명의 관중들이 크게 환호했다. 경기는 5-4 LG의 승리로 끝났다.

한편, 정우성은 영화 '서울의 봄'에서 수도 서울을 지키기 위해 반란군과 대립하는 수도경비사령관 이태신 역을 맡아 개봉을 앞두고 있다.

'모자로 가릴 수 없는 미남 아우라' 배우 정우성이 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3 프로야구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2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시구자로 참석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청바지에 야구점퍼만으로 이렇게 멋있을 일?' 배우 정우성이 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3 프로야구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2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시구자로 참석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모자 벗는 순간 환호하는 야구팬들' 배우 정우성이 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3 프로야구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2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시구자로 참석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시구 시작할게요' 배우 정우성이 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3 프로야구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2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시구자로 참석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갑자기 분위기 야구영화' 배우 정우성이 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3 프로야구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2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시구자로 참석해 공을 던지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눈빛 돌변하며 와인드업' 배우 정우성이 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3 프로야구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2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시구자로 참석해 공을 던지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숨멎 카리스마' 배우 정우성이 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3 프로야구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2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시구자로 참석해 공을 던지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야구에 진심' 배우 정우성이 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3 프로야구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2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시구자로 참석해 공을 던지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역동적인 투구폼' 배우 정우성이 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3 프로야구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2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시구자로 참석해 공을 던지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제대로 들어갔다' 배우 정우성이 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3 프로야구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2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시구자로 참석해 공을 던지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완벽한 시구' 배우 정우성이 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3 프로야구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2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시구자로 참석해 공을 던지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마운드 위에서도 빛나는 비율' 배우 정우성이 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3 프로야구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2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시구자로 참석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심장에 해로운 미소' 배우 정우성이 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3 프로야구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2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시구자로 참석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포수 박동원과 인사 나누며' 배우 정우성이 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3 프로야구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2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시구를 마치고 LG 포수 박동원과 인사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이 오빠는 50살에도 잘생겼네' 배우 정우성이 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3 프로야구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2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시구를 마치고 퇴장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클래스는 영원하다' 배우 정우성이 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3 프로야구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2차전 LG 트윈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시구를 마치고 퇴장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정소희 기자(ss082@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alert

댓글 쓰기 제목 '갑자기 분위기 야구영화'…정우성, 2만4천여 야구팬 홀린 짜릿한 비주얼 [엔터포커싱]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