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배지환 1볼넷·1득점 피츠버그, 양키스에 2연패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아이뉴스24 류한준 기자] 충격에서 벗어나지 못한 탓일까. 메이저리그(MLB) 피츠버그 파이리츠에서 뛰고 있는 배지환이 부진한 플레이를 보였다.

피츠버그는 17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펜실베니아주 피츠버그에 있는 PNC 파크에서 뉴욕 양키스와 MLB 인터리그 홈 경기를 치렀다. 배지환은 2루수 겸 1번 타자로 선발 출전했는데 3타수 무안타으로 침묵했고 1볼넷 1득점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종전 2할4푼2리에서 2할3푼9리(305타수 73안타)로 떨어졌다. 배지환은 전날(16일) 경기에서 마음 고생이 심했다.

MLB 피츠버그에서 뛰고 있는 배지환(왼쪽)이 17일(한국시간) 열린 뉴욕 양키스와 홈 경기에서 1회말 볼넷 출루 후 후속 타자 브라이언 레이놀스의 2점 홈런에 홈으로 들어오고 있다. [사진=뉴시스]
MLB 피츠버그에서 뛰고 있는 배지환(왼쪽)이 17일(한국시간) 열린 뉴욕 양키스와 홈 경기에서 1회말 볼넷 출루 후 후속 타자 브라이언 레이놀스의 2점 홈런에 홈으로 들어오고 있다. [사진=뉴시스]

6회말 타석에 친 공이 양키수 투수 앤서니 미시에워츠 머리에 맞고 우익수쪽으로 갔다. 공식 기록은 내야안타가 됐고 배지환은 이 타구로 타점 하나를 올렸다.

그러나 기뻐할 수 없었다. 경기 도중 일어난 불의의 상황 때문이다. 배지환은 마음에 부담이 됐을까. 이날 경기 9회초 역전패 빌미가 된 악송구를 범했다.

17일 경기에서도 타석에서 힘을 내지 못했다. 배지환은 1회말 첫 타석에서 볼넷을 골라 출루한 뒤 후속 타자 브라이언 레이놀스의 2점 홈런에 홈으로 들어와 득점을 올렸다.

그러나 이후 타석에선 침묵했다. 2회말 두 번째 타석에선 헛스윙 삼진, 5회말에는 3루 뜬공, 8회말에는 2루 땅볼로 물러났다.

피츠버그는 양키스에 3-6으로 져 2연패를 당했다. 양키스는 1회초 오스틴 웰스의 적시타로 선취점을 뽑았고 이어진 찬스에서 에스테반 플로리얼이 2타점 적시타를 쳐 3-0으로 리드를 잡았다.

MLB 뉴욕 양키스에서 뛰고 있는 오스왈도 카브레라가 17일(한국시간) 열린 피츠버그와 원정 경기 8회초 승부에 쐐기를 박는 솔로 홈런을 친 뒤 홈으로 들어오며 팀 동료 애런 저지와 함께 기뻐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MLB 뉴욕 양키스에서 뛰고 있는 오스왈도 카브레라가 17일(한국시간) 열린 피츠버그와 원정 경기 8회초 승부에 쐐기를 박는 솔로 홈런을 친 뒤 홈으로 들어오며 팀 동료 애런 저지와 함께 기뻐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피츠버그가 1회말 레이놀스의 투런포로 추격에 시동을 걸었으나 양키스는 3회초 선두 타자 지안카를로 스탠튼이 솔로 홈런을 쏘아 올려 4-2로 달아났다.

피츠버그가 4회말 다시 한 점을 따라붙었으나 양키스는 6회초 1사 2, 3루 상황에서 나온 피츠버그 두 번째 투수 헌터 스트라턴의 폭투에 3루 주자 애런 저지가 홈을 밟아 귀중한 추가점을 냈다. 8회초에는 선두 타자로 나온 오스왈도 카브레라가 솔로포를 쳐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한편 타구에 맞은 미시에워츠는 1주일짜리 부상자 명단(IL)에 올랐다. 그는 정밀 검진을 받은 뒤 뉴욕으로 이동했다.

/류한준 기자(hantaeng@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배지환 1볼넷·1득점 피츠버그, 양키스에 2연패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