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셀러뷰를 모르고 블로그 인스타 유튜브를 한다고!

네이버에서 아이뉴스24 채널 구독하기

♡ 꽝없는 리뷰체험! 셀러뷰 한번 해봐

[I2F2022] MZ세대는 어떻게 돈을 벌까?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亞 최초 득점왕' 손흥민…韓 EPL 득점왕 배출 13번째 국가

[아이뉴스24 송대성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역사를 새로 써냈다.

손흥민은 23일 오전 0시(한국시간) 영국 노리치의 캐로우 로드에서 열린 노리치 시티와의 2021-2022 EPL 최종 38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멀티골을 터트리며 팀의 5-0 완승을 견인했다.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이 23일 오전 0시(한국시간) 영국 노리치의 캐로우 로드에서 열린 노리치 시티와의 2021-2022 EPL 최종 38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득점을 기록하고 기뻐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후반 25분 루카스 모우라의 절묘한 패스를 받아 리그 22호골을 신고한 손흥민은 5분 뒤 감아차기 슈팅으로 다시 한번 노리치의 골망을 흔들었다.

EPL 35경기에서 23골을 몰아친 손흥민은 이날 울버햄튼을 상대로 득점포를 가동한 모하메드 살라(리버풀)와 함께 공동 득점왕에 올랐다.

이로써 손흥민은 아시아인으로는 최초로 EPL 득점왕을 차지하는 역사를 써냈다. EPL을 비롯해 스페인, 독일, 이탈리아, 프랑스 등 5대 빅리그에서도 아시아인의 득점왕 등극은 손흥민이 유일하다.

공동 득점왕에 등극했지만 살라가 5개의 페널티킥 골이 있는 반면 손흥민은 필드골로만 23골을 몰아쳤다. 페널티킥까지 손흥민이 전담했다면 사실상 단독 득점왕에 오를 수 있었다.

손흥민이 득점왕을 차지하면서 한국은 EPL 역사상 13번째로 득점왕을 배출한 나라가 됐다.

1992년 출범한 EPL에서 영국, 트리니다드 토바고, 네덜란드, 프랑스, 코트디부아르, 포르투갈, 아르헨티나, 불가리아, 우루과이, 이집트, 가봉, 세네갈 등 12개 국가만 득점왕을 배출했었다.

그러나 손흥민이 새 역사를 써내면서 한국은 13번째로 이름을 올렸다.

/송대성 기자(snowball@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