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다음 마이뉴스> 구독하러가기

네이버 메인에서 <아이뉴스24> 구독하러가기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대신증권, 주당 1400원 현금배당·245억 규모 자사주 취득

"24년 연속 현금배당 실시"

[아이뉴스24 고정삼 기자] 대신증권이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자사주 취득과 현금배당을 실시한다.

28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에 따르면 대신증권은 이날 이사회를 열고 보통주 기준 1천400원의 현금배당과 244억5천만원(150만주) 규모의 자사주를 취득한다고 밝혔다. 이번 배당을 포함하면 24년 연속 현금배당을 실시한 셈이다.

보통주 기준 1천400원의 배당금은 지난해보다 200원 늘어난 것으로 실적 개선을 반영해 결정됐다. 배당금액은 총 944억원으로, 배당성향은 별도 실적 기준 52.8%다. 회사 측은 라임펀드 투자자들의 보상 비용을 감안해 배당 가이드라인보다 다소 높은 수준으로 책정했다고 설명했다. 향후 일반적인 경영환경에서는 별도 기준 30~40% 수준의 배당정책을 유지한다는 계획이다.

대신증권이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자사주 취득과 현금배당을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사진은 대신증권 본사. [사진=대신증권]
대신증권이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자사주 취득과 현금배당을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사진은 대신증권 본사. [사진=대신증권]

우선주는 1천450원, 2우B는 1천400원을 배당한다. 시가배당률은 보통주 기준 6.7%, 우선주 기준 8.08%, 2우B 기준 8.06%다.

또한 보통주 150만주 규모의 자사주 취득을 결정했다. 이번 자사주 매입은 주가 안정과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실시된다. 자사주 취득예정기간은 다음달 2일부터 오는 5월 31일까지 3개월간 장내매수 방식으로 진행된다. 취득 예정금액은 244억5천만원이다.

송종원 대신증권 경영기획실장은 "24년 연속 현금배당을 실시해 왔으며, 2002년부터 지속적인 자사주 매입을 통해 주주가치를 제고해 왔다"며 "꾸준한 배당과 자사주 취득을 통해 장기투자자들에 도움이 되는 주주친화정책을 펼쳐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고정삼 기자(jsk@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