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VER에서 아이뉴스24를 만나보세요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구광모號 2기 출범 조력자 권봉석…'뉴LG' 기틀 본격화

부회장 승진과 동시에 COO 선임…경영전략·지원부문 신설해 '고객 가치' 집중

[아이뉴스24 장유미 기자] 내년 취임 5년 차를 앞둔 구광모 회장이 '안정 속 혁신'을 앞세워 새로운 인재들을 ㈜LG에 전면 배치했다. 특히 그룹 경영 전반을 지휘할 '카운터 파트너'로 권봉석 LG전자 사장을 낙점해 '구광모호(號)' 2기의 출범의 시작을 알렸다.

㈜LG는 최고운영책임자(COO)에 LG전자 CEO 권봉석 사장이 부회장으로 승진해 선임됐다고 25일 밝혔다. 권 부회장은 LG전자 CEO로서 선택과 집중, 사업 체질 개선을 통해 사상 최대 실적 달성을 견인해 왔으며 향후 ㈜LG COO로서 LG그룹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미래 준비를 강화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권봉석 (주)LG COO 부회장 [사진=(주)LG]

권 부회장은 LG 올레드(OLED·유기발광다이오드)TV를 글로벌 올레드 진영의 선두에 세운 공이 있으며 2019년 말 LG전자의 대표이사에 올라 사상최대 실적을 이끄는 등 경영능력이 충분히 검증됐다는 평가다. 지난 2014년에는 지주사 시너지팀장을 역임하면서 당시 부장이었던 구 회장과 함께 근무한 이력도 있다.

㈜LG는 내년 1월 7일 권 부회장의 ㈜LG 사내이사 선임을 위한 임시 주주총회를 실시키로 했다. 임시주총에서 사내이사로 선임되면 이사회를 통해 대표이사 선임 안건을 논의하는 절차가 진행될 예정이다.

또 ㈜LG는 COO 산하에 미래신규 사업 발굴과 투자 등을 담당할 경영전략부문과 지주회사 운영 전반 및 경영관리 체계 고도화 역할을 수행할 경영지원부문을 신설한다. 이를 통해 각 계열사가 고객 가치에 더욱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현 경영전략팀장인 홍범식 사장이 경영전략부문장을, 현 재경팀장(CFO)인 하범종 부사장이 사장으로 승진해 경영지원부문장 역할을 맡게 된다.

㈜LG 관계자는 "하범종 사장은 ㈜LG 재경팀장을 맡아 그룹 전반의 재무 및 리스크 관리와 프로세스 체계화를 통해 사업 경쟁력 강화에 기여했다"며 "앞으로 ㈜LG 경영지원부문장으로서 재경, 법무, ESG, 홍보 등 경영지원 업무를 관장하게 된다"고 말했다.

이 외에도 S&I코퍼레이션, 지투알, LG스포츠, LG경영개발원, LG연암문화재단 등은 지난 24~25일 이사회를 통해 2022년도 임원인사를 실시했다. S&I코러페이션은 이동언 부사장이 승진과 동시에 CEO로 선임됐고, 경영개발원에 있던 김인석 부사장이 LG스포츠 CEO로 자리를 옮겼다. 또 LG디스플레이에 있던 서동희 부사장이 승진과 함께 LG경영개발원 정도경영TFT장을 맡게 됐고 배경훈 AI연구원장은 전무로 승진했다.

/장유미 기자(sweet@inews24.com)


    LGU+, 2022년 임원인사…전무 승진 2명·상무 신규 선임 7명

    LG·롯데 등 5대 그룹 연말 인사 '스타트'…관전 포인트는?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