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용부담을 줄였다" 직접하는 인플루언서 마케팅

"세상을 리뷰한다" 인플루언서의 등용문, 셀러뷰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김선호 팬들 뿔났다…성명문 "무분별한 억측, 참담한 심정"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논란의 중심에 선 대세배우 K씨가 김선호라는 주장이 제기된 가운데, 김선호 팬들이 공식 성명문을 발표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자신이 K씨의 전 여자친구라 주장하는 여성이 글을 게시했다. 그는 임신을 하자 K씨가 낙태를 종용했고, 이후 수술비 200만원만 보내준 뒤 오히려 모르는 척 하며 적반하장 식으로 굴었다고 주장했다.

이후 대세배우 K씨가 최근 '갯마을 차차차'에 출연했던 배우 김선호라는 주장이 나왔다. 유튜버 이진호는 이날 "낙태 종용, 혼인 빙자를 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배우 K는 김선호"라고 직접 실명을 거론하기도 했다.

배우 김선호 팬들이 성명문을 발표하며 무분별한 억측을 자제해 달라고 요청했다. 사진은 백상예술대상 시상식 현장. [사진=백상예술대상 사무국 제공]

이에 대해 디시인사이드 남자 연예인 갤러리 측은 "현재 배우 김선호에 대한 무분별한 억측이 난무하고 있어, 너무나도 참담한 심정을 금할 길이 없다"라며 성명문을 발표했다.

갤러리 측은 "팬들은 누구나 볼 수 있는 온라인 공간에서 영상, 게시글 또는 댓글 등을 통해 근거 없는 사실을 유포하거나 욕설과 모욕 등 사람의 명예를 훼손해 피해 당사자로 하여금 형언할 수 없는 고통을 주는 심각한 범죄행위를 묵과할 수 없다"라며 "온라인상에서 허위의 사실을 생성해 전파하는 것은 물론이고, 남이 생성한 허위사실을 동영상, 게시물 등으로 유포하는 행위는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및 형법상 명예훼손죄 등에 해당하는 범죄행위로서 형사처벌의 대상"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김선호의 팬들은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여 배우 김선호의 명예를 훼손하고 심각한 욕설과 모욕적인 발언으로 한 남성의 인격을 말살하는 자들의 범죄행위를 끝까지 추적하고, 지속적으로 감시하여 그 어떠한 선처나 관용 없이 형사고소, 민사상 손해배상 청구 등 가능한 모든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이라며 "따라서 허위사실을 생성하거나 이를 유포하며 배우 김선호의 명예를 훼손시키고, 나아가 정신적인 피해를 주는 일체의 행위를 즉시 중단해 주시고, 기존의 명예훼손적인 게시물 등을 모두 삭제하여 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선호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 측은 이에 대해 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갯마을차차차' 신민아♥김선호, 결말·시청률 해피엔딩 12.7%

    "K배우, 낙태 종용+혼인빙자" 충격적 사생활 폭로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