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에서 아이뉴스24 채널 구독하기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포토]사과 없이 떠나는 이재영-이다영 쌍둥이 자매

[아이뉴스24 김성진 기자] 학교폭력 논란으로 물의를 빚은 배구선수 이재영·이다영 쌍둥이 자매가 새로운 소속팀 그리스 PAOK 테살로니키 합류를 위해 16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출국하고 있다.

이재영과 이다영은 지난 2월 학교폭력 가해자로 지목돼 논란의 한 가운데 자리했다. 두 선수는 당시 소속팀이던 흥국생명으로부터 무기한 출전 정지 징계를 받았다. 국가대표팀에서도 제외됐다.

학교폭력 논란으로 물의를 빚은 배구선수 이재영·이다영 쌍둥이 자매가 새로운 소속팀 그리스 PAOK 테살로니키 합류를 위해 16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출국하고 있다.

/인천국제공항=김성진 기자(ssaji@inews24.com)


    엄마 손 꼭 잡고 출국장 향하는 이다영, '결국 사과는 없이'

    이재영, '아무 말 없이 그리스로 출국'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