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남아 e커머스 시장 매년 17%씩 성장
2016.10.12 오후 9:16
2020년 250억달러 규모로 성장, 인도네시아 최대 시장으로 부상
[안희권기자] 동남아시아 e커머스 시장이 이용자 증가로 전년보다 매우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시장조사업체 프로스트앤설리반의 자료에 따르면 동남아시아 e커머스 시장 규모는 2015년 110억달러에서 2020년 250억달러 규모로 매년 17.1%씩 늘어날 것으로 예상됐다.

시장조사업체 이마케터가 조사한 결과에서도 이와 유사하게 나타났다. 이마케터 자료에 따르면 동남아시아 6개국 e커머스 판매량은 올해 140억달러에 이르고 디지털 기기의 빠른 보급으로 두자리수 증가율을 기록할 것으로 예측됐다.



특히 올해 동남아시아 e커머스 시장은 인도네시아와 태국,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베트남, 필리핀 등의 6개국 중 인도네시아가 52억9천만달러로 가장 크게 성장할 것을 예상됐다.

그 뒤를 태국 28억9천만달러, 싱가포르 21억3천만달러, 말레이시아 19억7천만달러, 베트남 17억1천만달러로 예측됐다.


마스터카드가 지난해 12월에 조사한 온라인 쇼핑 습관에 대한 조사에 따르면 동남아시아 인터넷 이용자들 가운데 80% 이상은 3개월에 한번 온라인 쇼핑을 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이용자들은 2개국 이상에서 온라인 쇼핑을 이용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싱가포르에 거주하는 고소득층 소비자들은 4개국 이상에서 온라인 쇼핑을 이용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안희권기자 argon@inews24.com

관련기사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