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블씨엔씨, 지난 1분기 '라인프렌즈' 덕에 웃었다
2016.05.09 오후 3:16
영업익·당기순이익, 흑자전환 성공…매출, 전년비 16% 증가
[장유미기자] 화장품 브랜드숍 '미샤'를 운영하고 있는 에이블씨엔씨가 지난해 말부터 선보인 신제품들이 연이어 인기를 끌면서 올 1분기 동안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9일 에이블씨엔씨는 지난 1분기 매출이 연결기준 전년 동기 대비 16% 증가한 1천17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또 에이블씨엔씨는 1분기 영업이익 51억원, 당기순이익 45억원을 기록, 각각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앞서 지난해 1분기에는 영업손실 34억원, 당기순손실 17억원을 기록했다.



에이블씨엔씨 관계자는 "지난해 10월 출시한 프리미엄 한방 제품 '초공진' 라인을 시작으로 12월 '매트 립루즈 살사레드' 등 메이크업 제품들, 올 1월 '라인프렌즈 에디션' 등의 신제품들이 연이어 좋은 반응을 보였다"며 "2014년 하반기부터 지난해 초까지 진행된 체질 개선 작업도 이익 개선에 기여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장유미기자 sweet@inews24.com

관련기사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