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품위녀' 정상훈vs이기우, 팽팽한 기싸움 예고
2017.08.12 오후 3:17
'찌질남' 안재석과 '사이다남' 이기우의 만남
[조이뉴스24 권혜림기자] '품위있는 그녀'의 정상훈과 이기우가 팽팽한 기싸움을 벌인다.

12일 방송되는 JTBC 금토드라마 '품위있는 그녀'(극본 백미경, 연출 김윤철, 제작 제이에스픽쳐스, 드라마하우스)에서는 우아진(김희선 분)의 전 남편 안재석(정상훈 분)과 남사친 강기호(이기우 분)의 오묘한 관계가 새로운 대립구도를 형성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우아진을 두고 윤성희(이태임 분)와 불륜을 저지르며 두 여자와의 상생을 원했던 안재석은 이혼재판 직전 가족의 소중함을 깨닫고 윤성희가 아닌 우아진을 선택해 시선을 한 몸에 받았다. 안재석의 너무 늦어버린 선택은 이혼을 막을 수 없었고 돌이킬 수 없는 강을 건너게 되어버렸지만 이혼 소송 항소까지 불사하며 아직 우아진을 포기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

- 충격에 빠진 주식시장..해결방법은?
- 100만원으로 1억 만들기 프로젝트!


마음공부에서 처음 우아진을 만나 이혼 변호까지 맡게 된 강기호는 안재석의 상식 밖의 행동을 한심해했다. 우아진과 함께 있는 것을 보고 오해한 안재석이 주먹을 날렸지만 강기호는 가볍게 막아내며 무시하려했고 이들을 향한 안재석의 의심과 질투는 끝나지 않아 시선을 모았다.


오늘(12일) 방송에서 그려질 안재석과 강기호의 만남이 심상치 않을 것임을 예감케 한다. 안재석은 강기호의 변호사 사무실을 몰래 염탐하다 때마침 밖으로 나오던 강기호와 마주치게 된다는 것이 제작진의 예고다. 팽팽하지만 왠지 모르게 웃음이 나오는 두 사람의 신경전이 깨알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순수한 사고방식을 자랑하는 '찌질남' 안재석과 우아진 못지않은 팩트 폭격으로 '사이다남'에 등극한 강기호의 에피소드는 우아진과 박복자의 살벌한 대립과는 다른 분위기로 안방극장의 시선을 얻을 전망이다.

한편, 어제(11일) 방송에서는 우아진과 박복자(김선아 분)의 대립 구도가 펼쳐졌으며 박복자가 안태동(김용건 분)의 병실을 찾았다. 우아진은 자신처럼 만들어 달라는 박복자의 조건을 수락했으며 이에 박복자가 안태동을 살리겠다고 해 마지막까지 몰입감을 높였다.

'품위있는 그녀'는 매주 금, 토요일 밤 11시에 18회가 방송된다.

/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

관련기사

'품위녀' 정상훈vs이기우, 팽팽한 기싸움 예고
댓글보기(0)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