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 日 첫 스타디움 투어 추가 공연 '해외 아티스트 최초' 2017.04.21 15:46
총 2개 도시 4회 공연에 14만여 팬 동원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그룹 빅뱅 태양이 일본에서 첫 스타디움 투어 개최를 앞두고 추가 공연을 확정 지었다.

태양의 일본 콘서트 'SOL JAPAN STADIUM LIVE 2017'는 당초 7월 8일과 9일 치바에 위치한 ZOZO마린 스타디움에서 열릴 계획이었다.

여기에 8월 5일과 6일 고베 홋토못토필드 고베 공연까지 추가돼 총 2개 도시, 4회 공연에 14만여 관객을 동원할 예정이다.



이는 태양이 솔로 아티스트로서 개최한 최대 규모의 공연이자 해외 아티스트 사상 첫 스타디움 투어라 남다른 의미를 갖고 있다.

앞서 태양은 지난 2014년 일본에서 첫 솔로 앨범 'RISE [+ SOLAR & HOT]'를 발매, 오리콘 앨범 위클리 랭킹 2위를 기록하며 현지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이후 솔로 투어를 개최, 총 6개 도시 13회 공연으로 7만여 명을 동원하는 등 자신의 존재감을 드러냈다.

약 3년 만에 대규모 라이브 투어를 개최하는 태양이 어떤 무대를 선보일지 벌써부터 현지의 기대감이 뜨겁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