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유승민 "安·洪 지지표 나한테 올 것"2017.04.20 16:49
"文 지지층은 콘크리트, 安 지지층이 유동적"
[아이뉴스24 윤선훈기자] 유승민 바른정당 대선 후보가 "홍준표 자유한국당,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의 지지표가 저한테 올 가능성이 가장 크다"고 주장했다.

유 후보는 20일 오후 광주 금남로 유세 후 기자들과 만나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지지층은 굳은 콘크리트 지지층이고 안 후보의 지지층은 훨씬 유동적"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홍 후보 지지층에 대해선 "홍 후보 같은 사람과 자유한국당이 보수의 명예를 더럽히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되면 지지자들이 지지를 철회할 수 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유 후보는 그러면서 "민심은 여론조사와 다르다"며 "저는 여론조사를 믿지 않는다"고 단언했다.

유 후보는 "팽목항이나 목포항, 광주에 왔을 때 호남 분들께서 제게 따뜻하게 대해 주셨다고 늘 느낀다"며 "대선 때가 가까워지다보니 심리가 한쪽으로 쏠리는 것 같은데, 이번 대선에서 우리 국민들이 광주뿐 아니라 어디서든 정신 똑바로 차리고 누구한테 나라를 맡길 것인가 생각해서 투표한다면 (제가) 충분히 이길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유 후보는 전날 '주적' 발언에 관해선 "문 후보에게 북한이 우리의 주적이라고 생각하느냐를 물은 것"이라며 "국군 총수권자가 될 사람이 주적에 대해서도 당당하게 말을 못하면 (대통령) 자격이 없다"고 꼬집었다.

/광주=윤선훈기자 krel@inews24.com

2017 스마트 마케팅 전략 콘퍼런스
2017년 5월 25일(목), 포스코 P&S 타워 이벤트홀

관련기사

FASHION LOOK

국회·정당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