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대한토지신탁과 뉴스테이 업무협약
2017.04.14 오전 10:17
사업자 및 분양자에 대한 자금지원
[아이뉴스24 김다운기자] 우리은행은 지난 13일 서울시 중구 소공로 소재 우리은행 본점에서 대한토지신탁과 성공적인 뉴스테이 사업을 위한 포괄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발표했다.

우리은행은 대한토지신탁과 협력해, 중산층 주거안정을 목적으로 하는 기업형 임대주택 사업(뉴스테이)에 대해 사업 전 기간에 걸친 금융솔루션을 제공한다.

▲사업초기에는 사업자를 대상으로 금융부담을 낮추고 양질의 주택건설의 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주택도시기금 사업자대출 ▲입주시점에는 분양자를 대상으로 주거비용을 절약할 수 있도록 '버팀목 전세자금대출' ▲전 사업기간 사업자를 대상으로 체계적인 뉴스테이 사업 관리를 위한 중도금관리 가상계좌, 거래명세 제공서비스, 임대료·관리비 통장관리시스템 등 '맞춤형 펌뱅킹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광구 우리은행장은 "우리은행은 사업자대출·입주자금대출·사업지관리 등 종합 금융 솔루션을 지원하며 양사의 긴밀한 파트너십을 통해 중산층 주거안정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한토지신탁은 1997년에 설립한 이래 현재 전국 35개 뉴스테이 사업장 중 절반에 가까운 17개 사업장의 자산관리업무를 맡고 있으며, 우리은행은 2008년부터 주택도시기금 간사수탁은행으로 선정돼 기금 업무를 맡고 있다.

/김다운기자 kdw@inews24.com

관련기사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