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항 단장, 동계AG 한국 선수단 격려
2017.02.17 오후 8:17
스키장 및 컬링경기장 차례로 방문 선전 기원
[조이뉴스24 류한준기자] 제8회 삿포로 동계아시아경기대회에 참가하고 있는 한국선수단에 반가운 손님이 찾아왔다.

김상항 선수단장이 17일 삿포로테이네스키장과 삿포로컬링경기장을 차례로 찾았다. 김 선수단장은 스키(알파인), 스노우보드, 컬링여자대표팀을 연달아 만났다.

그는 이 자리에서 선수단을 격려하고 선전을 기원했다. 김 단장은 "현지적응에 힘써 그동안 쌓은 기량을 마음껏 발휘했으면 좋겠다"며 "부상 없이 안전하게 경기를 치러야 한다"고 당부했다.



삿포로동계아시아경기대회는 19일 개막돼 오는 26일까지 치러진다. 이번 대회는 개최국 일본을 비롯해 모두 42개국이 참가했고 11개 종목에서 64개 경기가 진행된다.

한국 선수단은 금메달 15개를 획득해 종합 2위 달성을 목표로 뒀다.

/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관련기사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