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서지혜, 매력 포텐 터졌다…'인생술집' 화끈·솔직한 언니2017.05.19 11:09
'라스' 걸크러쉬, '런닝맨' 욱지혜로 화제 모아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배우 서지혜의 매력이 포텐을 터뜨렸다.

18일 밤 방송된 tvN '인생술집'은 2호점 개업 축하 특집으로 꾸며졌다. 기존 MC 신동엽, 김준현이 자리를 지킨 가운데 새 MC 김루트, 슈퍼주니어 김희철, 걸스데이 유라가 새롭게 합류했다. 배우 신소율과 서지혜는 개업 축하 손님으로 방문했다.



신동엽, 김준현과 예능으로 인연을 맺은 서지혜는 첫 이미지부터 남달랐다. 서지혜는 직접 쓴 캘리그래피를 선물하는 등 여성스러운 면모를 보였다. 이어진 토크에서 서지혜는 화끈하고 솔직한 토크로 김희철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이어 드라마 '질투의 화신' 속 대사였던 "술 한잔하자"라고 말해 모두를 설레게 만들었다. 반면 노력형 애교, 허당끼 가득한 반전 매력은 웃음을 자아냈다.

서지혜가 예능에서 매력을 발산한 것은 이번 만이 아니다. MBC '라디오 스타'에서는 불의를 못 참는 걸크러쉬로, SBS '런닝맨'에서는 승부욕이 강한 '욱지혜'로 화제를 모았다.

한편 서지혜와 김희철의 묘한 핑크빛 기류로 화제를 모은 '인생술집'은 매주 목요일 밤 11시 방송된다.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관련기사

FASHION LOOK

TV·방송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