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환 '시즌 3호' 동점 솔로포 작렬
2017.04.21 오후 9:11
3-4 뒤진 7회초 SK 문승원 상대 동점 홈런
[조이뉴스24 김지수기자] 두산 베어스 4번타자 김재환이 2경기 만에 홈런포를 다시 가동했다.

김재환은 21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SK 와이번스와의 경기에 4번타자 좌익수로 선발출장해 시즌 3호 홈런을 기록했다.

벼랑 끝에몰린 40대 가장 “기적같은일이”[확인]
4월 주식시장 1000% 급등예상종목 포착![확인]


팀이 3-4로 뒤진 7회초 2사 주자 없는 가운데 타석에 들어선 김재환은 SK 선발투수 문승원을 상대했다. 볼카운트 0-1에서 가운데 몰린 2구째 146㎞짜리 직구를 그대로 받아쳤다. 타구는 좌중간 담장을 넘어가는 비거리 115m의 솔로 홈런으로 연결됐다.

김재환은 지난 19일 잠실 삼성 라이온스전에서 시즌 2호 홈런을 때려낸 뒤 이틀 만에 홈런을 쏘아 올리며 물오른 타격감을 과시했다.

7회초 두산 공격이 진행 중인 가운데 양 팀이 4-4로 팽팽하게 맞서고 있다.

/인천=김지수기자 gsoo@joynews24.com

관련기사

김재환 '시즌 3호' 동점 솔로포 작렬
댓글보기(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