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포토]논의하는 자유한국당2017.06.19 11:33
[아이뉴스24 조성우기자] 자유한국당 정우택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맨 왼쪽)가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이현재 정책위의장(가운데), 김선동 원내수석부대표와 얘기하고 있다.

정 대행은 인사청문회 정국과 관련 "이 정국을 푸는 유일한 방법은 인사 참사 등 문제의 원인 제공자인 문 대통령이 스스로 국민 앞에 진솔하게 사과하고 야당의 고언에 귀를 기울이면서 대승적 양보와 결단의 협치를 내리는 것"이라고 말했다.







/조성우기자 xconfind@inews24.com

관련기사

 2015 640_120

국회·정당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