깨끗한 식당 어디?…'음식점 위생등급제' 시행 2017.05.19 09:55
음식점 내·외부에 게시된 위생등급 표지판 통해 쉽게 확인 가능
[아이뉴스24 유재형기자] 음식점 위생관리 수준을 평가한 후 위생관리 수준에 따라 '매우우수', '우수', '좋음'의 3단계 등급을 부여하는 '음식점 위생등급제'가 실시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우리나라 국민 3명 중 1명이 하루 한 끼 이상 외식을 하는 등 외식 이용률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면서 음식점 위생수준이 더욱 중요해짐에 따라 음식점 위생등급제를 19일부터 시행한다고 이날 밝혔다.
위생등급을 받고자 하는 음식점 영업자가 식약처나 지방자치단체(시·도 및 시·군·구)에 영업자가 희망하는 위생등급을 지정 신청하면 평가항목 및 기준에 따라 평가를 실시해 위생수준이 우수한 음식점에 대해 위생등급을 지정하게 된다.




위생등급은 '매우 우수(★★★)', '우수(★★)', '좋음(★)'으로 각 등급별로 기본분야·일반분야·공통분야로 구분된 평가표에 따라 진행되며, 평가결과 85점 이상인 경우 해당등급을 지정하게 된다. 현장 평가는 결과의 객관성 및 전문성을 위해 평가전문기관인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에 위탁 실시된다.


위생등급 지정업소는 ▲출입․검사를 2년간 면제 ▲위생등급 표지판 제공 ▲식품진흥기금을 활용한 시설․설비의 개·보수 등 혜택이 주어진다. 평가 결과 영업자가 희망하는 등급을 지정받지 못한 경우 신청인의 권리구제를 위해 재평가를 신청할 수 있도록 했다. 위생등급 지정 음식점은 식약처나 지자체 홈페이지 및 음식점 내·외부에 게시된 위생등급 표지판을 통해 쉽게 확인할 수 있다.

식약처는 "음식점간 자율경쟁을 통한 위생수준 향상으로 식중독 발생 감소, 소비자의 선택권 보장 및 영업자의 매출액 향상이 기대된다"며, "음식점 위생등급제가 음식문화의 품격을 높이는 새로운 기준으로 정착될 수 있도록 지정, 홍보 등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유재형기자 webpoem@inews24.com

관련기사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