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롯데 '죠스바'의 무한 변신…이번엔 '껌' 출시2017.05.18 09:51
롯데제과, 국내 최초로 아이스크림 제품을 껌으로 선봬
[아이뉴스24 장유미기자] 롯데제과가 18일 죠스바 특유의 오렌지와 딸기의 맛을 그대로 살린 '왓따 죠스바' 껌을 시장에 선보였다.

포장 디자인 또한 죠스바에서 착안한 이 제품은 롯데제과가 죠스바의 맛을 구현하기 위해 2천개가 넘는 시제품을 테스트 했을 정도로 공을 들인 제품이다.

'왓따 죠스바' 껌은 다른 카테고리의 제품을 껌으로 확장시킨 첫 번째 사례다. 그동안 다른 제품을 아이스크림에 적용한 사례는 있었지만 아이스크림을 껌으로 선보이는 경우는 이번이 처음이다.

또 죠스바는 지난 4월 파인트 크기의 컵에 담은 '죠스통' 아이스크림을 선보이며 큰 화제가 된 바 있다. 최근에는 젤리 형태의 '죠스바 젤리'을 출시하며 젤리 시장으로 확장했고 이번에는 '왓따 죠스바' 껌을 출시하는 등 무한 변신을 계속하고 있다.

롯데제과 관계자는 "익숙한 장수 제품을 다른 형태의 제품으로 선보이는 것은 소비자들에게 기존의 친숙한 맛과 함께 색다른 재미를 줄 수 있어 다른 신제품에 비해 좋은 반응을 기대할 수 있기 때문"이라며 "향후에도 인기 브랜드를 다른 형태로 변신시키는 '트랜스포메이션(Transformation)' 전략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장유미기자 sweet@inews24.com

관련기사

FASHION LOOK

식품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