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인트', 유인영 출연 조율 중…윤곽 드러난 캐스팅 2017.02.17 11:11
성사될 시 박기웅과 남매 호흡
[조이뉴스24 권혜림기자] 배우 유인영이 영화 '치즈인더트랩'의 출연을 조율 중이다.

17일 영화 '치즈인터트랩'(감독 김제영, 제작 마운틴무브먼트스토리, 이하 치인트) 제작 관계자에 따르면 유인영은 극 중 백인하 역에 출연을 제안받고 조율 중이다. 박해진, 오연서, 박기웅, 오종혁의 출연 확정에 이어 유인영이 캐스팅 물망에 오르며 주요 배역 출연진이 대부분 결정됐다.

동명의 유명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영화 ‘치인트’는 캠퍼스를 배경으로 모든 게 완벽한 남자 유정과 지극히 평범한 그의 대학 후배 홍설, 어디로 튈지 모르는 반항기 가득한 백인호를 중심으로 다양한 인물 사이에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지난 2016년 tvN 드라마로 완성된 '치즈인더트랩'에는.박해진을 비롯해 김고은, 서강준, 이성경 등 많은 스타들을 배출해내며 신드롬을 일으켰다.



이날 새롭게 출연 소식을 알린 유인영은 이국적 외모, 당찬 성격의 백인하 역 물망에 올랐다. 출연이 확정될 시 백인호 역 박기웅과 남매 호흡을 나눌 예정이다. 원작에서 이국적인 이미지의 남매로 설정됐던 두 인물은 드라마에서 서강준, 이성경에 의해 그려졌다. 영화판에 출연할 유인영, 박기웅 역시 서구적 외모를 지닌 배우들이라는 점에 시선이 간다.


유정 역은 드라마에 이어 박해진이 연기한다. 수려한 외모, 비밀스러운 사생활, 속내를 알듯모를듯한 묘한 눈빛이 매력적인 캐릭터다. 드라마에서 김고은이 그렸던 홍설 역은 일찍이 배우 오연서가 출연을 확정했다. 영화와 드라마를 오가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온 그가 '치인트'의 여주인공으로 분한다.

오종혁은 홍설을 집요하게 괴롭히는 마성의 트러블 메이커 오영곤으로 분한다. 훈훈한 비주얼에 분노를 유발시키는 지질함으로 갈등을 조성하고 극의 긴장감을 더하는 하드캐리 활약을 더할 예정이다.

영화 '치인트'는 오는 4월 크랭크인 예정이다.

/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

관련기사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