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VER에서 아이뉴스24를 만나보세요

[창간20주년] 한결같은 성원 감사드립니다!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10월의 마지막 주말, '산촌생태마을'로 떠나는 단풍여행

[주말여행] 산촌마을에서 느끼는 가을 정취…자연이 주는 감성체험은 '덤'

[유재형기자] 단풍 빛깔이 절정을 이루며 남하하는 가운데 10월 마지막 주말을 맞아 단풍을 즐기려는 여행객들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산림청은 산촌생태마을 전국협의회의 추천을 받아 '가을에 가볼만한 아름다운 산촌마을'을 선정해 발표했다.

전북 장수군 섶밭들마을, 충북 충주시 재오개산촌마을, 강원도 춘천시 고탄리 산골마을, 충남 부여군 백제인동마을, 전북 장성군 남창산촌생태마을 등 5곳이다.

장수에 있는 '섶밭들마을'은 다랭이 논이 장관인 산골짜기 작은 마을이다. 전통방식으로 두부를 만들고 양파·감·황토 등을 활용해 다양한 천연염색을 할 수 있다. 또 농가주막에서 향토음식, 농가주막에서 전통주 청주 만들기 체험도 가능하다.

충주 '재오개 산촌생태마을'은 다섯 개의 고개 밑에 자리해 '재오개'라는 명칭이 붙었다. 아름다운 자연 속에서 활동하는 벌의 모습을 관찰할 수 있으며 꿀벌을 활용한 다양한 생태체험을 할 수 있다. 채취한 꿀로 요리한 수수부꾸미도 별미이다.

춘천에 자리한 '고탄리 산골마을'은 다른 마을에 비해 젊은 귀농·귀촌인이 많은 곳이다. 이곳에 자리한 국립용화산자연림 속에서 캠핑, 숲체험, 빙벽타기, 환경교육과 해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다.

부여 '백제인동마을'은 산으로 둘러싸인 산골마을이다. 홈페이지 예약을 통해 계곡 체험을 즐길 수 있고 전통가옥(한옥·온돌방 5개), 산림문화센터(회의실·숙박실), 마을회관에서 숙박할 수 있다. 각종 산나물 체험, 재래식 된장 만들기 등의 체험이 이뤄지고 있어 가족단위 여행객들에게 인기인 곳이다.

장성의 '남창산촌생태마을'은 '별내리마을'이라는 이름에서 알 수 있듯 별 관찰에 최적의 여건을 갖췄다. 사전예약을 통해 별자리 관찰, 곤충학습, 목공예 등의 체험을 할 수 있다. 이곳의 마을 펜션은 피톤치드가 많아 '힐링'을 전하는 편백나무로 꾸며져 인기가 높다. 또 주변에 백양사가 있어 단풍 감상도 제격이다.

산림청 박종호 산림이용국장은 "천고마비의 계절 산촌생태마을에서 다양한 체험을 통해 아름다운 가을 추억을 쌓을 수 있을 것"이라며 "산촌에 더 많은 국민이 찾아 휴식과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도록 관련 정책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유재형기자 webpoem@inews24.com

    LG유플러스, 멤버십 고객 대상 '화담숲 단풍여행' 진행


    크릭앤리버코리아, 일본 전문 여행북 '루루부 교토' 출간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