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오텍, '셀바스 AI'로 사명 변경
2016.09.12 오전 10:52
"AI 전문기업으로 입지 확고히"…인공지능 브랜드 '셀비' 공개
[성지은기자] 디오텍이 '셀바스 에이아이(AI)'로 사명을 변경했다고 12일 발표했다.

디오텍은 셀바스 AI로 사명을 변경하고 인공지능(AI) 전문 기업으로서 입지를 확고히 한다는 계획이다.

디오텍은 지난 20년여 년 간 국내 딥러닝 기반 AI 기술 개발에 매진한 기업이다. 언어지능에 대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의료, 가전, 금융 등 다양한 분야의 AI 관련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김경남 셀바스 AI 대표는 "셀바스 AI는 지난 20년여 년 간 쌓은 언어 기반의 문자인식, 음성인식 기술을 바탕으로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이어가 AI에 대한 독보적인 기술력을 키워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셀바스 AI는 필기인식, 음성인식, 영상처리 등 패턴인식에 근간을 둔 인공지능 브랜드 '셀비(Selvy)'도 공개했다.

신규 브랜드 셀비는 셀바스 AI의 '셀(SEL)'과 확장성 및 자생능력을 가진 담쟁이덩굴 '아이비(IVY)' 의 합성어다. 셀비 브랜드는 향후 셀바스 AI에서 연구∙개발하는 AI 관련 모든 제품에 적용될 예정이다.

/성지은기자 buildcastle@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