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베비언스'로 이유식 시장 진출
2016.06.14 오전 11:16
국내산 지역 특산물 활용한 이유식·과자·밤 간식 출시
[장유미기자] LG생활건강이 국내산 재료로 만든 '베비언스 바른 입맛 이유식' 7종을 출시하며 이유식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 제품은 궁중음식 이수자인 한복선 선생님이 직접 월령별로 아기에게 필요한 영양에 맞게 재료를 구성했으며 순종이 즐겨 먹었던 황볶이탕에서 조리법을 착안했다. 소화 흡수를 돕고 깊은 맛을 낼 수 있도록 한우 사태와 국내산 무, 대추로 육수를 우려 내 만들었으며 기장 미역, 완도 전복, 영덕산 대게 등 엄선한 국내산 재료가 사용됐다.

- 충격에 빠진 주식시장..해결방법은?
- 100만원으로 1억 만들기 프로젝트!


또 이 제품은 설탕, 소금, 조미료 등 일체의 첨가물 없이 원재료로만 맛을 냈다. 더불어 보존제가 필요 없는 고온·고압·살균 방식의 레토르트 포장 타입으로 건강과 위생을 고루 갖췄다.

베비언스 바른 입맛은 이유식 외에 충남 지역의 질 좋은 밤을 그대로 쪄낸 '영양가득 국내산 알밤', 국내산 쌀과 잡곡, 과일 등으로 맛을 낸 '아기쌀과자' 등 유아용 간식도 함께 선보인다. 모든 제품들은 전국 이마트 및 이마트 온라인몰에서 만나볼 수 있다.


LG생활건강 관계자는 "베비언스는 바로 수유가 가능한 액상 분유, 베이비 스킨케어 등을 선보이며 유아 전문 시장에서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며 "지속적인 신제품 출시에 따른 라인업 확대로 베이비 전문 브랜드로 발돋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장유미기자 sweet@inews24.com

관련기사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