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굿, 故 주태영 작곡가 유작 '내 첫사랑' 발매
2015.09.23 오전 9:19
"암 투병 중 베리굿 위해 만든 곡"…멤버들 무대서 눈물
[이미영기자] 걸그룹 베리굿이 故 주태영 작곡가의 유작인 '내 첫사랑'을 발매하고 컴백을 알렸다.

베리굿은 지난 23일 자정 각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싱글 '내 첫사랑'을 발매했다.

이번 싱글 '내 첫사랑'은 서정적인 멜로디와 가슴 아픈 가사가 돋보이는 발라드 곡이다. 한 소녀가 이룰 수 없는 첫사랑을 담담히 얘기하는 슬픈 멜로디와 '첫사랑, 넌 내가 아닌 첫사랑. 슬퍼하는 그 애를 바라보는 내 맘도 너무나 아프죠. 그 애 처럼 나도 이룰 수 없나요'라는 공감가는 가사가 특징. 누구나 인생을 살며 겪어본 짝사랑의 그 추억과 감성들을 담아냈다.





이번 싱글 '내 첫사랑'은 핑클의 '영원한 사랑', 소찬휘의 'Tears' 등을 작곡한 故주태영의 유작이다. 오래도록 입가의 맴돌며 불러워지는 스타일의 음악을 지향하던 故주태영 작곡가만의 스타일이 가득 담긴 브리티쉬풍의 세련된 팝발라드 장르의 곡으로, 그가 암투병 중에도 병실에서 베리굿을 위해 작곡,작사를 직접하여 완성된 노래라 그 의미가 남다르다.


곡 편곡에는 국내 최고의 세션들이 함께 참여, 리얼 연주로 작업했으며 마지막 마스터링 작업은 미국의 '스탈링 사운드'에서 마무리 되어 곡의 완성도를 한층 높였다. 특히 세션에 참여한 연주자들은 "근래 보기 드물게 마음에 와닿는 서정적인 곡이다"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소속사 아시아브릿지 엔터테인먼트 측은 "가슴 속에 스며들만한 멜로디와 분위기를 가진 곡이다"라며 "소녀가 느끼는 첫사랑의 아픔을 표현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많은 사랑과 성원 바란다"고 전했다.

베리굿은 지난 22일에는 MTV '더쇼' 생방송 무대에 출연해 '내 첫사랑'을 불렀다. 멤버들은 무대 도중 故주태영을 떠올리며 슬픔을 주체하지 못하고 눈물을 흘려 지켜보는 이로 하여금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베리굿은 지난 23일 자정 싱글 '내 첫사랑'을 발매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