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2' 중국 서비스 실시
2015.04.22 오후 5:17
첫 해외 진출…세기천성과 공고한 협력 관계 구축
[문영수기자] 넥슨(대표 박지원)이 일인칭슈팅(FPS) 게임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2'(현지명 反恐精英Online2)의 중국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다.

22일 넥슨 발표에 따르면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2는 넥슨이 밸브 코퍼레이션(대표 게이브 뉴웰)과 제휴를 맺고 개발한 게임으로 세기천성(회장 차오녠바오)을 통해 중국 시장에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정식 서비스 버전에서는 지난 테스트를 통해 선보였던 신규 맵과 대전 콘텐츠가 추가된다.



중국은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2의 첫 해외 서비스 국가로 세기천성은 전작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을 중국에 서비스한 회사이기도 하다.

넥슨과 세기천성은 올해 1월부터 총 두 차례의 테스트를 통해 게임의 안정성을 검증하고 중국 이용자 성향을 고려한 콘텐츠의 현지화를 진행했다.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2 개발 총괄을 맡은 넥슨 예정규 디렉터는 "오리지널 콘텐츠 외에 다양한 신규 모드에 대한 현지 이용자들의 기대감이 높다"며 "지적재산권(IP)에 관한 높은 이해도를 가진 세기천성과 현지화에 대한 부분을 긴밀히 논의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2는 밸브의 '카운터-스트라이크'(Counter-Strike) 시리즈를 바탕으로 개발된 온라인 게임이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