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VER에서 아이뉴스24를 만나보세요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지역 문화·생활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응사' 유연석, 고아라에게 건넨 고백+야구공 의미는?

나정의 남편 찾기, 끝나지 않았다

[이미영기자] tvN 금토드라마 ‘응답하라 1994'의 유연석이 고아라에게 건넨 마지막 고백과 야구공에 담긴 숨은 의미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6일 방송된 '응답하라 1994'의 '나를 변화시킨 사람들Ⅰ'에서는 고아라에게 자신의 마음을 고백하는 유연석의 모습이 그려졌다. 나정(고아라 분)과 쓰레기(정우 분)의 알콩달콩한 연애에도 여전히 성나정의 남편 찾기는 계속 되고 있으며, 유연석이 남편일지도 모르는 의미심장한 복선이 여운을 남겼다.

동계 훈련을 마친 직후 일본 구단에 입단하는 칠봉이 떠나기 전날 밤 서울에서의 마지막 밤을 나정과 함께 보내며 아쉬움을 달래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는 이미 쓰레기의 여자가 된 나정과 어색하지만 따뜻한 정이 묻어나는 대화를 나눴고, 마지막 작별 인사로 악수를 청하는 그녀의 손을 잡고 그 동안 하지 못했던 마음 속 이야기를 꺼내기 시작했다.

그는 나정에게 "혹시 만약 언제가 될 진 몰라도, 몇 년 뒤에 우리가 다시 만난다면 그리고 그때 네 옆에 아무도 없다면, 그땐 나랑 연애하자"는 말로 여전한 자신의 마음을 전하며 끝까지 기다릴 것임을 내비쳤다. 마지막일지도 모를 그의 안타까운 고백은 나정은 물론 이를 지켜보던 시청자들의 가슴까지 먹먹하게 만들었다.

그런 가운데 이날 방송 말미에는 2013년 현재를 살고 있는 그들의 모습이 비춰졌으며, 나정과 그녀의 남편 재준의 집 책장에 칠봉이 아끼던 야구공이 놓여 있어 시선을 모았다. 이는 그가 서울을 떠나기 전날 밤에도 야구 훈련을 가서도 수시로 꺼내볼 만큼 깊은 사연이 얽힌 것으로, 그의 공을 나정이 보관하고 있다는 사실이 밝혀짐에 따라 그녀의 남편이 칠봉일 가능성도 남겨뒀다.

이에 시청자들은 '칠봉의 야구공이 왜 나정의 집에? 혹시 남편?', '그땐 나랑 연애하자던 칠봉의 바람이 이루어진 걸까', '훗날을 기약하는 칠봉이 대사에 가슴이 먹먹', '칠봉이 눈빛이 간절해서 더욱 안타까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7일 방송에서는 쓰레기를 찾아간 칠봉의 모습을 그리며 두 연적의 숨막히는 기싸움을 예고해 긴장감을 높였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응사' 최고의 1분…유연석 "끝날 때까지는 끝난게 아니다"

    세대 공감 웃음폭탄 ‘응사’ 열풍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