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20주년 '아이포럼' 디지털 생활혁명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문대통령 “한일관계 발전 위해 함께 노력하자”

스가 신임 일본총리에 축하 서한…“언제든 소통할 준비가 돼 있다”

[아이뉴스24 김상도 기자]문재인 대통령은 16일 오후 스가 요시히데 신임 일본 총리 앞으로 서한을 보내 취임을 축하하고, 재임 기간 중 한·일 관계를 더욱 발전시키기 위해 함께 노력해가자는 뜻을 전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밝혔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16일 오후 청와대 춘추관 대브리핑룸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 취임 관련 메시지를 브리핑 하고 있다. [뉴시스]

강 대변인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기본가치와 전략적 이익을 공유할 뿐만 아니라, 지리·문화적으로 가장 가까운 친구인 일본 정부와 언제든지 마주 앉아 소통할 준비가 돼 있으며 일본 측의 적극적인 호응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또 건강 문제로 급작스럽게 사임한 아베 총리에 따뜻한 마음을 담은 서한을 보내, 한·일 관계 발전을 위해 노력한 아베 전 총리의 노력을 높이 평가하고 조속한 쾌유를 빌었다.

김상도기자 kimsangdo@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