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VER에서 아이뉴스24를 만나보세요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명품족 모여라"…롯데·신라免, 재고 2차 판매 돌입

롯데온·신라트립 통해 1차와 동일하게 진행…브랜드·품목 수 확대

[아이뉴스24 이현석 기자] 롯데면세점과 신라면세점이 다음달부터 온라인을 통해 재고 면세품 2차 판매에 나선다. 이번에는 브랜드 수와 품목 수가 1차 때보다 더 늘어난 만큼 명품족들이 1차 때보다 더 몰릴 것으로 관측된다.

30일 업계에 따르면 롯데면세점은 다음달 1일 오전 10시부터 롯데쇼핑의 통합 이커머스 플랫폼 '롯데온'을 통해 2차 '마음방역 명품세일' 행사를 진행한다.

롯데면세점은 이날 행사에서 앞서 판매된 7개 브랜드보다 3배 이상 많은 29개의 브랜드를 선보일 예정이다. 가방과 신발은 물론 시계, 뷰티 디바이스 등 더 다양한 상품 800여 개를 선보일 계획이다. 특히 여름 시즌을 맞아 선글라스 100여 종도 포함됐다.

롯데, 신라면세점이 다음달 시작과 함께 2차 재고면세품 판매에 돌입한다. [사진=롯데면세점]

또 할인율도 시중가 대비 최대 70%로 높였으며 롯데오너스 가입 고객에게는 2만 원 할인 혜택과 1% 추가 할인도 제공할 예정이다. 다만 1차 판매와 마찬가지로 판매 브랜드 및 품목은 판매 개시 후 공개된다.

롯데면세점은 2차 오픈과 함께 홍보 영상도 론칭할 계획이다. 영상에는 코로나19를 이겨내고 있는 국민들과 의료진에 대한 감사 메시지가 포함돼 있으며 롯데면세점 공식 유튜브, 인스타그램 등 SNS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롯데면세점은 온라인 판매 금액 0.5%를 의료진을 지원하기 위해 기부한다는 방침이다.

롯데면세점에 이어 7월 2일부터는 신라면세점이 신라인터넷면세점의 여행 플랫폼 '신라트립'을 통한 2차 재고 면세품 판매에 돌입한다. 신라면세점은 2차 판매에서 발리, 발렌티노, 발렌시아 등 브랜드의 슬링백, 크로스바디백 등을 선보일 계획이다.

가격은 면세점 정상가 대비 30~40% 할인된 수준으로 책정됐다. 1차 판매 때와 동일하게 신라면세점 모바일 앱 내 신라트립 메뉴 또는 인터넷 포탈 사이트에서 신라트립으로 접속해 회원가입 후 구매할 수 있다.

신라면세점은 1차 판매 때와 마찬가지로 모든 재고 상품에 대해 신라인터넷면세점 명의 자체 보증서를 발급하며 배송 완료 후 7일 이내 교환, 환불 서비스를 제공한다. 다만 교환은 동일 상품 재고가 있을 시에만 가능하며 품절일 경우 반품만 허용된다.

업계 관계자는 "1차 재고면세품 판매가 높은 성원을 얻어 브랜드 및 상품 라인업을 확대했다"며 "더욱 다양한 품목이 준비돼 고객의 이목을 사로잡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현석기자 tryon@inews24.com

    롯데온, 재고 면세품 열풍에 마비…접속폭주


    재고 면세품 '흥행 대박' 행진…신규회원 폭증까지 이끌어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