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VER에서 아이뉴스24를 만나보세요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코로나19]이탈리아 세리아A "8월 20일까지는 종료"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아A(1부리그)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중단된 2019-2020시즌 종료 시점을 정했다. 일종의 마감 시한이라고 볼 수 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탈리아축구협회(FIGC)는 조만간 2019-2020시즌 일정을 다시 시작하고 늦어도 오는 8월 20일(이하 한국시간)까지는 끝내기로 했다고 21일 발혔다.

FIGC는 9월 1일부터는 2020-2021시즌을 시작하길 원하고 있다. 단 EIGC는 시즌 종료 기준을 세리아A를 포함한 프로축구 1~3부리그에만 해당한다고 덧붙였다.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아A는 코로나19로 중단된 2019-2020시즌 일정 재개를 준비하고 있다. 볼로냐 구단 선수 한 명이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팀 연습 장소에서 개인 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4부리그부터 세미프로, 아미추어리그 경기는 올 시즌을 조기 종료하기로 결정했다. 세리아A는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유행) 선언 후인 지난 3월 9일부터 중단됐다.

세리아A 팀들은 12~13경기를 남겨두고 있다. 지난주 열린 리그 총회에서는 이탈리아 정부 허락을 전제로 오는 6월 13일 무관중 경기로 시즌을 재개할 계획을 세웠다.

그러나 정부는 내달(6월) 14일까지 모든 스포츠 대회를 열지 않겠다는 방침을 정했다. 이에 따라 세리에A의 시즌 재개 일정도 뒤로 밀렸다.

시즌 재개가 어려울 가능성도 있다. FIGC는 "올 시즌 재개 여부는 오는 28일 열릴 정부와 협의에 따라 결정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정부에서 스포츠 행사 개최를 허가하지 않을 경우 시즌 종료가 될 수 있다.

FIGC는 리그 재개 후 다시 중단될 경우에는 플레이오프와 같은 단기전 방식으로 최종순위를 정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한편 여자축구 세리아A의 경우 시즌 조기 종료와 재개에 대해 여전히 논의 중이다.

조이뉴스24 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LPGA 투어, 재개 시점 7월말 재연기


    하우 전 오클랜드 감독, 치료 후 퇴원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