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20주년 '아이포럼' 디지털 생활혁명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컨콜] LGU+ "5G 가입자 전망치 5% ↓…25% 비중 예상"

[아이뉴스24 송혜리 기자] 올해 5세대 통신(5G) 가입자 전망치가 줄줄이 낮아지고 있다.

SK텔레콤에 이어 LG유플러스 역시 전망치를 5% 낮췄다. 가입자 증가세 둔화 등 상황이 녹록지 않다는 판단이다.

8일 이혁주 LG유플러스 CFO(최고재무책임자)는 1분기 실적 컨퍼런스콜에서 "5G 관련 연말 예상치는 전체 가입자 중 23~25% 정도로 기대한다"며 "결과적으로 전년도 예측보다 가입자 비중 전망치가 소폭 하향됐다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LG유플러스는 지난해 3분기 컨퍼런스콜을 통해 올해 5G 가입자를 전체 가입자 중 30%인 450만명까지로 내다봤다.

그러나 올들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등 여파로 경기 침체, 단말기 신제품 효과 등이 떨어지면서 5G 가입자 증가세가 기대에 못미치고 있는 상황이다. 이를 반영 보수적인 전략을 짜는 것으로 풀이된다.

LG유플러스 용산 사옥 전경 [출처=LG유플러스]

한편 LG유플러스는 1분기 연결 기준 영업이익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1.5% 증가한 2천198억원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또 1분기 영업수익(매출)은 3조2천866억원을, 서비스수익(단말 수익 제외한 모바일·스마트홈·기업 합산 수익)은 2조5천175억원으로 전년 대비 각각 11.9%, 15.2% 증가했다.

송혜리기자 chewoo@inews24.com


    LGU+, 1Q 영업익 2천198억…전년比 11.5%↑

    LG유플, 1분기 영업익 11.5% ↑…나홀로 '성장'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