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VER에서 아이뉴스24를 만나보세요

[창간20주년] 한결같은 성원 감사드립니다!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이이경, 극단적 선택 시도한 시민 구조…"당연한 일, 쑥스럽다"

[아이뉴스24 정상호 기자] 배우 이이경이 극단적 선택을 하려던 시민을 직접 구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26일 이이경의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이이경 본인에게 확인해 본 결과 도움을 준 것이 맞다"라고 밝혔다.

관계자는 "바로 눈 앞에서 벌어진 위험한 일이라 차에서 뛰어내렸다고 했다"라며 "당연한 일을 한 것이라 기사화하기가 쑥스럽다"고 전했다. 소속사 측은 "이이경은 부상이 없고 건강한 상태"라고 덧붙였다.

이이경이 '히트맨'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사진=정소희기자]

이날 한 매체는 지난 19일 새벽 이이경이 극단적 선택을 시도하려는 한 시민을 구했다고 보도했다.

제보자는 "이이경이 한남대교 위에서 달리는 화물 수송 트럭에 몸을 던지려고한 만취자를 경찰이 올때까지 잡고 말렸고, 자신의 옷을 덮어줬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이이경의 용기가 생명을 구했다"고 말했다.

한편 이이경은 영화 '히트맨'에 출연했으며, 최근 종영한 tvN ‘플레이어2’에서 예능감을 뽐냈다. 트로트 음원 '칼퇴근'을 발매하기도 했다.

정상호기자 uma82@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