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VER에서 아이뉴스24를 만나보세요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선두 탈환' 박기원 대한항공 감독 "분석대로 블로킹 잘 이뤄졌다"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인천 대한항공 점보스가 파죽의 7연승과 함께 단독 선두로 도약했다.

대한항공은 14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도드람 V리그 남자부 의정부 KB손해보험 스타즈와의 홈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0(25-22 25-17 25-)으로 완승을 거뒀다.

박기원 인천 대한항공 점보스 감독 [사진=한국배구연맹(KOVO)]

대한항공은 이날 승리로 연승 숫자를 '7'로 늘렸다. 시즌 전적 21승 8패, 승점 59점을 기록하며 한 경기를 덜 치른 우리카드 위비(승점 56)를 제치고 남자부 선두를 탈환했다.

대한항공은 정지석이 양 팀 최다인 23득점을 올려준 가운데 비예나도 21득점으로 제 몫을 다하며 힘을 보탰다. 정지석은 한 경기 개인 최다인 7개의 블로킹과 함께 트리플 크라운까지 기록하며 팀 승리에 일등공신이 됐다.

박기원 대한항공 감독은 경기 후 "블로킹이 예상했던 것보다 더 잘 되면서 수월하게 승기를 잡을 수 있었다"며 "경기 전 상대에 대해 분석한 내용들을 선수들이 코트에서 잘 수행해줬다"고 만족감을 나타냈다.

박 감독은 또 "선두로 올라섰다고 해서 집중력이 흐트러지거나 훈련을 게을리할 수 있는 상황이 아니다"라며 "매 경기 총력전을 펼치고 있는데 끝까지 현재의 경기력과 컨디션을 유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조이뉴스24 인천=김지수기자 gsoo@joynews24.com

    입대 앞둔 대한항공 김규민 "팀 1위 만들고 가야죠"


    대한항공 한선수의 자신감 "앞으로 더 완벽해질 거에요"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