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VER에서 아이뉴스24를 만나보세요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휴대전화 해킹 2차피해' 주진모 측 "무분별 유포…강력한 법적 대응"

[아이뉴스24 정상호 기자] 배우 주진모 측이 온라인 상에 유포되고 있는 휴대폰 해킹 2차피해와 관련해 법적대응 입장을 확실히 했다.

10일 주진모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최근 각종 온라인 SNS, 모바일 메신저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유포되고 있는 소속 배우 주진모 씨 관련하여 공식 입장을 알린다"며 "해당 사항에 대해 당사는 유포된 정황을 포함한 일련의 상황에 대해 수사기관에 정식으로 수사를 의뢰하고 강경한 법적대응을 할 방침이다. 따라서 위와 같은 유포 등 행위를 자제해 주시기 바란다"라고 밝혔다.

주진모 해킹 피해 [사진=정소희 기자]

이어 "속칭 '지라시'를 작성하고 이를 게시, 또는 유포하는 모든 행위는 법적 처벌 대상이다. 때문에, 현재 무분별하게 배포되고 있는 관련 내용을 어떠한 경로라도 재배포 및 가공 후 유포 시 당사는 법무법인을 통해 강력하게 법적인 조치를 취하고 책임을 물을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지난 7일 주진모의 개인 휴대폰이 해킹당했다고 알리면서 "연예인이란 이유로 사생활 침해 및 개인 자료를 언론사에 공개하겠다는 악의적인 협박을 받고 있고, 이에 대한 대가로 금품을 요구하고 있는 중"이라고 전했다.

이어 "당사는 배우 사생활 보호와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서 취합한 자료를 바탕으로 법적 대응을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 주진모의 해킹 피해 사건과 관련해 경찰은 지난 8일 수사에 착수한 상태다. 하지만 온라인 커뮤니티에 주진모의 카톡으로 추정되는 메시지가 담긴 게시물이 확산되고 있는 상황이다.

또한 디스패치가 주진모를 비롯한 연예인들의 해킹 피해 사건을 다루며 삼성 클라우드의 문제점을 지적해 삼성전자가 공식입장을 밝히기도 했다. 삼성전자는 "삼성 갤럭시폰 또는 삼성 클라우드 서비스가 해킹을 당한 것은 아니다. 일부 사용자 계정이 외부에서 유출된 후 도용돼 발생한 것으로 추정한다"고 전했다.

정상호기자 uma82@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