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VER에서 아이뉴스24를 만나보세요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메탈라이프, 공모가 13000원…경쟁률 1290대 1

참여기관 모두 상단이상 가격 제시

[아이뉴스24 한수연 기자] 화합물반도체용 패키지 제조업체 메탈라이프가 지난 9~10일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수요예측을 통해 공모가를 1만3천원으로 최종 확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수요예측에는 총 1천370곳에 달하는 기관투자자들이 참여해 1천290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공모가는 희망밴드가격인 1만500원~1만3천원의 상단인 1만3천원으로 결정됐으며 총 공모금액은 91억원으로 확정됐다.

전체 참여기관 모두 상단이상의 가격을 제시했단 설명이다. 실제 전체 참여기관 중 약 60% 수준인 856개의 기관에서 공모희망밴드 상단 초과 가격을, 약 30%인 381개 기관에서 상단 가격을 제시했다.

메탈라이프는 화합물반도체용 패키지 제조 전문 업체로 RF트랜지스터 패키지와 광 통신용 패키지. 레이저용, 군수용 등 다양한 사업에 필수 적용되는 제품을 공급하고 있다.

한기우 메탈라이프 대표는 "많은 기관들이 메탈라이프의 수요예측에 적극적으로 참여했다"며 "현재로서는 통신용 패키지 부문 매출비중이 높지만 군수용, 레이저용 등 사업다각화 및 고부가가치 제품개발을 통해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밝혔다.

한편 메탈라이프의 일반 투자자 공모주 청약은 오는 12일과 13일 양일간 진행되며 여기서 전체 공모 물량의 20%인 14만주가 배정될 예정이다. 일반 투자자들은 주관사인 한국투자증권을 통해 청약을 신청할 수 있다.

메탈라이프의 코스닥 상장일은 오는 24일이다.

한수연기자 papyrus@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