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VER에서 아이뉴스24를 만나보세요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넷마블, 제15회 다리어워드 '올해의 한국 비즈니스'상 수상

"게임으로 한미 양국의 문화적 교량 역할 수행"

[아이뉴스24 김나리 기자] 넷마블(대표 권영식)은 한국콘텐츠진흥원 미국비즈니스센터와 LA 한국문화원이 지난 3일 개최한 '제 15회 다리어워드(Dari Awards)'에서 '올해의 한국 비즈니스' 상을 수상했다고 10일 발표했다.

다리어워드는 한 해 동안 한국 문화 콘텐츠의 미국 시장 진출 및 확산에 기여한 개인, 기업, 단체에 수여 하는 상으로, 한미 양국의 문화산업 교류 및 발전을 위한 문화적 교량 역할을 한다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올해의 한국 비즈니스'상을 수상한 넷마블 북미 법인(Netmarble US)은 2012년 설립 이후 '리니지2 레볼루션'과 '마블 퓨처파이트' 등 대형 모바일 게임을 잇달아 출시하며 국산 게임의 미국 진출에 힘써왔다.

[사진=넷마블 US]

특히 올해 6월 출시한 'BTS World'는 서비스 오픈 14시간 만에 미국을 포함한 33개 국가에서 다운로드 순위 1위를 달성했으며, 최근 선보인 액션 역할수행게임(RPG) '더 킹 오브 파이터 올스타' 역시 출시 일주일 만에 글로벌 49개국에서 다운로드 순위 탑10을 차지한 바 있다.

이날 시상식에 참석한 넷마블의 심철민 북미 법인장은 "넷마블은 혁신적인 콘텐츠를 앞세워 한국의 우수한 게임 IP를 북미 이용자들에게 소개하고자 노력해왔다"며 "앞으로도 이러한 노력을 바탕으로 북미 및 웨스턴 사업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나리기자 lord@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