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VER에서 아이뉴스24를 만나보세요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KT, 5G 상용화 공로 '경쟁력 강화 TF' 3억원 포상

2019 1등 KT인상 시상

[아이뉴스24 도민선 기자] 세계 최초 5세대 통신(5G) 상용화 사례가 올해 KT의 가장 큰 성과로 인정 받았다.

KT(대표 황창규)는 지난 6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 분당사옥에서 '2019년 1등 KT인상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발표했다.

2015년 처음 시작해 올해로 5회째 열린 1등 KT인상은 6만여명의 KT그룹 임직원들에게 성취동기를 부여하고, 업무추진에 귀감이 될 만한 사례를 발굴하기 위해 마련한 시상제도다. 개인이 아닌 단체를 중심으로 포상을 하는데 그룹사의 협업 사례에도 시상한다.

[출처=KT]

올해 1등 KT인상 대상은 세계 최초 5G 상용화에 주도적 역할을 한 '5G 경쟁력 강화 TF'에 돌아갔다. 5G 경쟁력 강화 TF에게는 총 3억원을 포상했다.

이와 함께 4개 TF에서 최우수상을, 5개 TF 및 그룹사에서 특별상을, 6개 TF 및 프로젝트그룹에서 혁신상을 각각 수상했다. 또한 지난해 신설된 사회적가치기여상은 1등 워크숍 외부확산 TF와 DMZ 대성동 5G 빌리지 TF에 돌아갔다. 최우수상에는 각 3천만원, 특별상∙혁신상∙사회적가치기여상에는 각 1천만원의 상금을 수여했다.

올해 KT는 국내 최초로 인공지능(AI) 전문기업을 선언했는데 1등 KT인상에서도 AI 분야의 수상이 눈에 띄었다. 국내 AI 기기 최초로 가입자 200만명을 돌파한 기가지니를 만든 주역인 'AI 1등 TF'와 AI 영상보안솔루션 '그룹 기가아이즈 1등 TF', AI로 기계소리를 분석하고 고장 여부를 판단하는 기가 사운드 닥터를 개발한 TF가 수상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사회적가치기여상은 동반성장, 공유가치창출(CSV) 등을 통해 국민들에게 신뢰받는 KT를 만드는데 기여한 공로를 치하하는 상이다. 'DMZ 대성동 5G 빌리지 TF'는 비무장지대에 5G 빌리지를 구축하며 미래 플랫폼 시장 진입의 토대를 마련했다. '1등 워크숍 외부확산 TF'는 KT 고유의 기업문화로 자리한 1등 워크숍을 공공기관과 중소‧벤처기업에 확산하고 있다.

그룹사 가운데에는 금융‧IT분야의 성공적 진출로 750억원이 넘는 수주액을 달성한 KT DS와 창단 이래 최고 성적을 거두며 한국 프로야구에 새 바람을 일으킨 KT 위즈 야구단이 영예를 차지했다. KT IS, KT CS가 참여한 '고객서비스 1등 V-TF'는 2019년 콜센터품질지수 1위를 차지하는 등 고객인식 1등을 위해 적극적으로 활동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황창규 KT 회장은 "대한민국 통신의 역사와 함께해온 KT가 올해 세계 최초 5G 상용화라는 놀라운 업적을 달성했다"며, "앞으로 KT가 5G 기반의 AI 전문기업으로서 차별화된 가치를 만들고 대한민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데 1등 KT인상 수상자들이 중추적 역할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도민선기자 domingo@inews24.com

    KT IS, 114로 종합부동산세 관련 정보 안내


    KT, AI스피커 대화 이벤트 '지니토커' 시작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