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VER에서 아이뉴스24를 만나보세요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크로스파이어' 최강자는? CFS 2019 그랜드 파이널 7일 개막

아프리카 지역 팀 첫 참가…CFS 굿즈 판매 수익금 기부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스마일게이트엔터테인먼트(대표 장인아)는 '크로스파이어' e스포츠 대회인 'CFS 2019 그랜드 파이널'의 그룹 스테이지가 오는 7일 시작한다고 6일 발표했다.

중국 타이창에서 열리는 이번 대회는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그룹 스테이지와 4강전 및 결승전을 분리해 치러진다. 7일 시작되는 조별 예선은 오는 9일까지 진행되며 10일에는 8강전이 진행된다. 이후 13일 상하이 징안 스포츠 센터로 자리를 옮겨 4강전과 3·4위전을, 14일에는 대망의 결승전이 치러질 예정이다.

이번 대회는 CFS 대회 사상 최초로 아프리카 대표가 출전한다. 지난 9월 CFS 인비테이셔널 이집트 대회를 통해 강렬한 인상을 남겼던 아누비스 게이밍이 출전해 CFS 팬들에게 정식으로 인사를 전한다.

또한 중국과 브라질에서 각각 3팀씩 출전하며 CFS 강국의 면모를 유감 없이 발휘했다. 지난해 CFS의 우승 트로피를 브라질의 블랙 드래곤이 들어 올렸던 만큼 이번 대회에서 중국 팀들이 설욕할 수 있을지 팬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결선이 열리는 징안 스포츠 센터 한 켠에 CFS 굿즈들이 판매되는 부스도 설치된다. 이 자리에서 판매되는 CFS 굿즈 수익금 전액은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를 통해 중국 내 소수민족 아동, 청소년들의 방한 용품을 지원하는데 쓰일 예정이다.

여병호 스마일게이트엔터테인먼트 실장은 "이번 CFS 2019에는 이전 대회와 달리 아프리카 대표로 이집트 팀이 참가하며 진정한 글로벌 대회로 발돋움할 수 있게 됐다"며 "전 세계 모든 CFS 팬들이 이번 대회를 지켜 보고 있는 만큼 많은 팬들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대회를 잘 개최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

    스마일게이트, CFS 2019 GF 참가팀 확정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