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VER에서 아이뉴스24를 만나보세요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효성, '온누리 사랑 챔버 오케스트라'에 후원금 전달

장애아동·청소년 챔버 오케스트라 창립 20주년 작은 연주회

[아이뉴스24 이영웅 기자] 효성그룹은 발달 장애·지적 장애 아동 청소년들로 구성된 '온누리 사랑 챔버 오케스트라(이하, 사랑 챔버)'에 후원금 5천만원을 전달했다고 6일 밝혔다.

사랑 챔버는 지난 5일 창립 20주년을 맞아 서울 용산구 온누리교회에서 작은 연주회, '우리끼리 크리스마스 파티'를 열었다. 이 자리에 이재훈 온누리교회 담임목사와 손인경 사랑 챔버 단장, 조현상 효성 나눔봉사단장(사장)이 참석해 함께 축하하며 후원금도 전달했다.

'온누리 사랑 챔버 오케스트라' 창립 20주년 행사 단체 기념사진 [사진=효성]

'사랑 챔버'는 한국인 최초로 예일대 음악박사를 취득한 바이올리니스트 손인경 교수가 1999년 창단해 장애를 가진 아이들을 지도하며 20년 간 함께 해왔다. 전문음악인 선생님 40여명과 60여명의 단원으로 성장하며 국내에서는 독보적인 수준의 장애인 챔버 오케스트라로 자리매김했다.

효성과 '사랑 챔버'는 2014년부터 인연을 맺어왔다. 장애인에 대한 나눔 활동을 꾸준히 해온 조현상 사장이 손인경 단장에게 후원을 제안한 것이 계기가 되었다. 재정적 어려움이 있던 '사랑 챔버'는 효성의 지속적인 후원에 힘입어 단원들의 새 악기와 단복들을 갖추는 등 어려움을 덜 수 있었다.

또한, 세계적인 첼리스트 요요 마와 함께 '요요 마 티칭 클래스'를 2년 마다 받으며 나날이 성장했다. 티칭 클래스를 통해 지도를 받은 오케스트라 단원 가운데 몇 명은 음악 대학에도 진학해 다른 아이들에게 희망을 주었다.

한편, 효성은 2010년부터 문화예술과 스포츠 영재 및 사회적 약자를 후원하는 '효성 컬쳐 시리즈'를 이어오고 있다. 지난 9월에는 문화체육관광부와 공동으로 기획해 '요요 마 바흐 프로젝트' 및 '문화로 이음:디엠지(DMZ) 평화음악회'를 후원하기도 했다.

이영웅기자 hero@inews24.com

    김규영 효성 사장, 섬유의 날 '금탑산업훈장' 수훈


    '무신사 효성 발열내의' 랜덤 쿠폰 퀴즈 3문항 정답 모두 공개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