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제6회 투자왕 실전투자대회
2019.09.23 오전 9:16
총 상금 1.5억원 규모
[아이뉴스24 한수연 기자] KB증권이 국내주식과 해외주식을 합산해 겨루는 제6회 투자왕 실전투자대회를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총 상금 1억5천만원 규모로 진행되는 이번 대회는 오는 10월14일부터 12월6일까지 약 8주간 진행된다. 참가신청은 KB증권 계좌를 보유한 개인고객이라면 누구나 이날부터 11월22일까지 KB증권 홈페이지와 MTS 'M-able(마블)', HTS 'H-able(헤이블)' 및 영업점을 통해 할 수 있다.

이번 대회는 통합리그(1억·3천·1백리그)와 대학(원)생리그(1백리그)로 나누어 실시한다. 국내주식 또는 해외주식만 거래해도 충족된 예탁자산에 따라 금액별 리그에 자동 배정된다. 특히 통합리그의 경우, 수익률리그와 수익금리그로 나뉘어 있는데 중복 수상이 가능해 최대 8천만원 상금을 받을 수 있다. 또한 대학(원)생리그 1~3위 수상자에게 상금과 인턴십 혜택이 함께 주어진다.

[사진=KB증권]


이외에도 해외주식 거래고객만을 위한 해외주식 리그 및 투자정보 알리미 신청고객 대상의 투자정보 알리미 리그가 서브리그로 진행되며, 주요리그와 중복해 참여 가능하다.

▲주간 50억원 이상 거래고객 10명 추첨 상금 20만원 증정(총 8주간) ▲경품추첨(스타일러, 건조기, 아이패드, LED마스크 등) ▲얼리버드 사전신청 선착순 2천명 스타벅스 커피쿠폰 증정 ▲한·미·중 삼국지(코스피, 다우, 상해종합지수 중 더 높은 상승지수를 맞추고 횟수에 따라 혜택 증정) 등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하우성 KB증권 M-able Land Tribe(마블랜드 트라이브) 상무는 "이번 대회는 KB증권의 해외주식 원화거래서비스 Global One Market을 통해 해외주식을 국내주식처럼 손쉽게 투자할 수 있다는 점을 보다 많은 고객들에게 알리고자 통합리그로 준비했다"며 "더불어 많은 고객들이 입상을 떠나서 참가만으로도 즐길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실전투자대회와 관련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KB증권 홈페이지 및 고객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한수연 기자 papyrus@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