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웍스, "세계 최고 영상 전문기업으로 도약"
2019.09.20 오후 3:38
창립 20주년…"기술혁신·글로벌시장 확대 가속화"
[아이뉴스24 문병언 기자] 영상 솔루션 전문기업 뷰웍스가 창립 20주년을 맞아 “세계 최고의 영상 전문기업이 되겠다”는 비전을 제시했다.

뷰웍스는 지난 18일 안양시 평촌 소재 금강스마트빌딩에서 300여명의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 20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 김후식 대표는 “기술 혁신, 세계 일류상품 지속적 출시, 글로벌 시장 확대를 가속화해 나가겠다”면서 “이를 통해 세계 초일류 수준의 영상 전문기업을 실현하자”는 경영 비전을 선포했다.

김 대표는 또 "끊임없는 기술 혁신을 통해 주력제품인 영상 진단장비 디텍터와 카메라의 응용기술을 고도화하고 적용 사업 분야를 점차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디텍터는 기존의 엑스레이에서 치과용, 맘모그라피(유방촬영검사)용, 차세대 방사선 암치료기기용 등으로 응용기술의 최첨단화를 실현하는 한편 사업범위도 의료용에서 산업용까지 성공적으로 확대하고 있다.

산업 검사 장비에 특화된 카메라도 신약 개발용 바이오장비 분야까지 진출해 사업 분야를 넓혀 가고 있다.

뷰웍스는 창업 이래 영상장비 연구개발 및 생산 전문기업으로 성장했으며 고품질 영상을 위한 영상 취득 및 솔루션 관련 세계 수준의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디지털 디텍터와 산업용 최첨단 카메라를 설계, 개발, 생산해 북미 지역을 비롯해 중남미 유럽 중국 일본 중동 동남아 등 전세계 시장에 공급하고 있다.

지난 10년간 연평균 20%의 고성장을 지속해 작년에는 1천300여억원의 매출실적을 달성했다.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의료영상 획득 장치 분야의 ‘세계 일류상품 및 생산기업’에 선정됐으며, 고용 창출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고용노동부로부터 ‘일자리 으뜸기업’에 선정되기도 했다.

/문병언 기자 moonnuri@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