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마가' 송강, '정경호=아버지' 사실 알았다..."널 위해 영혼 팔았어" 눈물 펑펑
2019.09.11 오후 10:39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송강이 정경호가 자신의 아버지라는 것을 알았다.

11일 방송된 tvN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때'에서는 교통사고를 당했다 살아난 루카(송강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루카는 김이경(이설 분)이 모태강(박성웅 분)과 계약서를 쓰자 살아난다. 루카는 김이경을 찾아갔다가 너무 변한 김이경에게 충격을 받는다. 모태강에게 영혼이 회수된 김이경은 소시오패스가 되고, 루카에게 "네 아버지 널 살리려고 영혼을 팔았다. 그래서 서동천은 하립(정경호 분)이 됐다"고 알려준다.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때 [tvN 캡처]



루카는 하립을 찾아가고, 정경호는 "아프지 마라. 그리고 이제 집으로 돌아가라"고 한다. 루카는 마음 속으로 하립에게 "고마워요 아빠"라고 말했고, 눈물을 흘렸다.

‘익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때’는 악마에게 영혼을 판 스타 작곡가 하립이 계약 만료를 앞두고 인생을 걸고 일생일대 게임을 펼치는 영혼 담보 코믹 판타지로 매주 수목 9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지영 기자 bonbon@joy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