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맵이냐 카카오내비냐…귀성·귀경 최적 동반자는?
2019.09.12 오전 6:00
귀성은 12일 오후 4시·6시 이후-귀경은 14일 오후 5시 이후 추천
[아이뉴스24 민혜정 기자] SK텔레콤과 카카오모빌리티가 빅데이터에 기반해 귀성 출발 최적의 시간으로 12일 오후 시간대를 추천했다.

다만 구체적인 시간대는 다소 차이를 보였다. 귀성과 귀경길 누가 최적의 동반자가 될 지도 주목된다.

SK텔레콤은 지난 5년간 T맵 이용자들의 교통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이 같은 시간을 추정했다. 추천 귀성 출발 시간은 12일 오후 4시 이후다.

카카오모빌리티도 카카오내비 5년치 데이터에 기반해 가장 쾌적의 귀성 시간대로 서울 출발 기준 부산, 광주, 대전 지역 모두 12일 오후 6시 이후를 추천했다.

SK텔레콤이 예측한 추석 연휴 교통량 [SK텔레콤]


카카오모빌리티는 ▲서울-부산 구간을 12일 오후 8시에 출발했을 경우 4시간 50분이 소요되며 ▲서울-광주 구간은 오후 7시 출발 시 3시간 55분 ▲서울-대전 구간은 오후 8시 출발 시 2시간 5분이 걸릴 것으로 예상했다.

귀경길의 경우 카카오모빌리티는 14일 오후 5시 이후 출발을 추천했다.


카카오모빌리티에 따르면 ▲부산에서 14일 오후 7시에 출발했을 경우 6시간 10분 ▲광주에서 오후 7시 출발 시 5시간 30분 ▲대전은 오후 8시 출발 시 3시간 7분이 소요될 것으로 전망했다.

아울러 양사는 추석 당일인 13일에는 역귀성 및 귀경 등으로 교통체증이 가장 심할 것으로 예상했다.

SK텔레콤은 서울행 귀경길의 경우 경부고속도로는 오전 11시부터 오후 7시까지 180km에 걸친 정체를 예상했다. 서울-부산 구간의 경우 상·하행선 모두 13일이 역귀성 차량과 나들이객까지 몰리며 가장 혼잡할 것으로 설명했다.

카카오모빌리티도 귀경길이 가장 밀리는 시간은 추석 당일인 13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 사이로 예측했다.

카카오모빌리티가 예상한 혼잡시간대 [카카오모빌리티 ]


양사는 최적의 길 안내, 다양한 운전자 지원 서비스 등으로 차별화도 꾀한다.

SK텔레콤 관계자는 "이번 추석을 맞아 T맵주차를 통해 추석 연휴 무료로 개방되는 전국 1만3천여개소의 공공 주차장을 안내한다"며 "또 운전자들이 많이 사용하는 내비게이션의 고속도로 출구 유도선
을 각기 다른 컬러로 적용해 운전자들이 출구를 헷갈리지 않게 가시성을 높였다"고 강조했다.

카카오모빌리티 관계자는 "교통상황은 실시간으로 달라지기에 매우 유동적이지만, 카카오내비는 24시간 차량 흐름을 분석해 1분 단위로 최적의 길을 안내한다"며 "또 미래 특정 시점 교통정보를 분석하는 '미래운행정보'도 탑재돼 있어 명절 기간 유용한 길안내 정보를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민혜정 기자 hye555@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