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VER에서 아이뉴스24를 만나보세요

[창간20주년] 한결같은 성원 감사드립니다!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악마가' 송강, 트럭에 치여 사망...이설 목격 '충격'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송강이 교통사고를 당했다.

5일 방송된 tvN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때'에서는 양심이 없어진 하립(정경호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모태강(박성웅 분)은 계약 기간을 자꾸 미루는 하립의 영혼을 회수하고, 하립은 양심이 없는 소시오패스가 된다.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때 [tvN 캡처]

하립은 김이경(이설 분)을 만나 영혼을 준다는 계약을 하려 하고, 김이경을 만나러 간다. 김이경은 그전에 강과장(윤경호 분)을 만나 하립과 모태강이 한 계약에 대해 듣는다.

김이경은 "말도 안된다"고 믿지 않고, 그때 루카의 전화를 받는다. 루카(송강 분)는 하립에게 "아버지를 만나게 해달라"는 부탁을 했다가, "너는 아버지가 아들로 인정하지 않는다"는 소리를 듣고 슬픔에 빠진다.

루카는 김이경을 만나러 오다가 건널목에서 트럭에 치여 사망했다. 이를 목격한 김이경은 충격에 빠졌다.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때’는 악마에게 영혼을 판 스타 작곡가 하립이 계약 만료를 앞두고 인생을 걸고 일생일대 게임을 펼치는 영혼 담보 코믹 판타지로 매주 수목 9시 30분에 방송된다.

조이뉴스24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악마가' 임지규, "폭력父, 전신마비시킨 건 이설 아닌 나" 고백...정경호 '충격'


    '악마가' 정경호, 60대 서동천으로 돌아갔다 '충격'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