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VER에서 아이뉴스24를 만나보세요

[창간20주년] 한결같은 성원 감사드립니다!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엑스원 한승우 "빅톤도 잘 돼서 좋은 곳에서 만났으면"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그룹 엑스원 한승우 김우석 조승연이 재데뷔 소감을 밝혔다.

27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그룹 엑스원 데뷔 앨범 '비상:퀀텀 리프' 기자간담회가 개최됐다.

엑스원 한승우 [사진=정소희 기자]

이날 기자간담회에서는 김우석 조승연 한승우가 업텐션, 유니크, 빅톤으로 활동하다 재데뷔하는 소감을 밝혔다.

재데뷔 소감에 대해 조승연은 "재데뷔를 준비하며 기쁜 점이 많았다"고 밝혔고, 김우석은 "엑스원 멤버들과 재데뷔하면서 즐거운 점이 많았다. 감사한 일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승우는 "아쉬운 마음도 있지만 행복하게 앨범을 준비했다. 빅톤도 엑스원도 잘 돼서 좋은 곳에서 만났으면 하는 바람이다"고 밝혔다.

Mnet '프로듀스X101'을 통해 결성된 보이그룹 엑스원은 27일 오후 6시 전 음원사이트를 통해 데뷔 앨범을 발표하며 본격 시작을 알린다.

타이틀곡 '플래쉬'는 하우스와 퓨처트랩이 접목된 EDM 장르의 곡으로, 비상을 꿈꾸는 엑스원의 탄생과 포부를 알리며 각 멤버들의 개성과 다채로운 음색을 보여준다.

조이뉴스24 정지원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엑스원, 오늘(27일) 데뷔 강행…'프듀X' 논란에도 고척돔 쇼콘 개최


    '프듀X' 여파?…엑스원, 30일 '뮤직뱅크' 지상파 데뷔 불발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