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어때, 英 사모펀드에 매각 확정
2019.08.19 오후 2:38
심명섭 창업자, 지분 50% 매각
[아이뉴스24 민혜정 기자] 영국계 사모펀드 운용사인 CVC캐피털이 숙박 앱 여기어때 운영사 위드이노베이션 인수를 확정했다.

19일 위드웹 측은 "위드이노베이션과 위드웹의 창업자 심명섭 전 대표가 최근 글로벌 사모펀드에 위드이노베이션 지분 약 50% 전체를 매각하는 계약을 체결했다"며 "심 전 대표는 이번 딜을 통해 1천500억이 넘는 현금을 확보했다"고 말했다.

CVC는 위드이노베이션 최대주주인 심명섭 전 대표 및 재무적투자자(FI)들과 경영권 인수를 위한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한 것으로 알려졌다.

여기어때 서비스 [위드이노베이션 ]



여기어때의 2018년 매출은 686억원으로 2년 사이 3배 가깝게 성장했다.

한편 검찰은 최근 심명섭 전 대표의 음란물 유통 방조 혐의에 대해 무혐의 결정을 내렸다. 조사결과 회사 지분을 소유했을 뿐, 업체 경영과 운영에는 관여하지 않은 것으로 판단했다. 심 전 대표가 대표직을 겸임하고 있는 위드웹 보유의 해당 회사의 지분 역시 모두 매각한 상태다.

/민혜정 기자 hye555@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