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수 회장, ‘NH-Amundi 필승 코리아 펀드’ 가입
2019.08.14 오전 10:46
소재·부품·장비 국산화 기업에 집중 투자
[아이뉴스24 문병언 기자] 김광수 NH농협금융 회장은 14일 서울시 중구 농협은행 본점에서 이대훈 농협은행장, 배영훈 NH아문디자산운용 대표를 비롯한 농협금융 계열사 대표들과 함께 'NH아문디 필승코리아 주식형 펀드'에 가입했다.

‘NH-Amundi 필승 코리아 주식형 펀드’는 글로벌 무역여건 변화로 경쟁력 강화가 시급한 소재·부품·장비 분야의 경쟁력과 성장성을 갖춘 기업에 투자하는 펀드다. 최근의 어려움을 슬기롭게 극복하려는 국민적 공감대를 반영해 ‘필승코리아’로 이름을 지었다.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이 ‘NH-Amundi 필승 코리아 펀드’에 가입했다.[사진=농협금융]


이 펀드는 100% 민족자본의 범농협 계열사가 취지에 동참해 300억원 가량의 초기 투자금액을 제공했다. 아울러 많은 국민들이 참여하고 그 수익이 기업에 돌아갈 수 있도록 운용보수와 판매보수를 낮췄다. 운용보수의 50%를 공익기금으로 적립해 기초과학 분야의 발전을 위한 장학금 등으로 기부할 계획이다.


김광수 회장은 가입행사 후 “농협금융은 앞으로도 국가산업의 기반이 되는 소재·부품·장비 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들에게 희망이 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배영훈 NH-Amundi자산운용 대표는 “펀드의 수익률 제고를 위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기업과 함께 정부가 추진하는 6개 분야 100대 핵심 부품관련 성장기업에 대한 투자도 병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농협금융은 지난 5일부터 화이트리스트 배제로 피해를 입거나 입을 것으로 예상되는 국내 중소·중견·대기업을 대상으로 만기연장과 최대 12개월 할부상환금 유예, 0.3%포인트 특별 우대금리 제공 등 금융지원을 하고 있다.

/문병언 기자 moonnuri@inews24.com
강아지, 고양이도 타로를 본다? 꽁냥꽁냥 펫타로
매주 목요일 오후 6시 스타카페 라부에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