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박나래, 화사 '멍청이' 재연...회원들 경악 "안볼란다"
2019.07.06 오전 12:16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박나래가 화사의 '멍청이'를 재연했다.

5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회원들의 체육대회 모습이 담겼다.

이날 성훈팀과 유노윤호팀은 노래방 대결을 펼쳤고, 박나래는 화사의 '멍청이'를 선곡했다.

그녀는 대결에 앞서 쓰레기봉투로 비닐 의상까지 만들어 입고 등장해 기대감을 안겼다. 박나래는 자신의 노래가 나오자 "못 보겠다"고 의자 뒤에 숨었다.

나혼자산다 [MBC 캡처]



박나래는 '멍청이'의 안무를 재연했고, 박나래가 엉덩이를 흔들때마다 회원들은 경악했다.

이어 화사가 응원차 나서 함께 안무를 재연했고, 회원들은 반응은 달라졌다. 특히 김충재의 표정이 확 바뀌었고, 박나래는 "반응이 너무 다르잖아요"라고 따져 김충재를 당황시켰다.


/이지영 기자 bonbon@joy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