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자유한국당 불참한 사개특위
2019.06.27 오후 4:02
[아이뉴스24 조성우 기자] 2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사법개혁특별위원회 전체회의가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불참한 가운데 열리고 있다. 곽상도 자유한국당 의원은 회의에 참석해 의사진행 발언을 한 뒤 이상민 위원장에게 안건조정위원회 구성 요구서를 제출한 뒤 퇴장했다.

정개특위와 사개특위는 이날 각각 전체회의를 열어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된 공직선거법 개정안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법, 검경 수사권 조정안을 논의한다.

자유한국당을 뺀 더불어민주당,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정의당은 이달 말로 활동 기간이 끝나는 정개특위와 사개특위의 기한을 연장하는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잘못된 위원장과 위원 수 배분으로 인해 오늘과 같이 (패스트트랙) 날치기 사태가 벌어진 것"이라면서 "잘못된 위원장과 위원수 조정이 있다면 당연히 연장에 동의하겠다"고 말했다.









/조성우 기자 xconfind@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