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비스' 박보영, 父 생일상 직접 준비한 안효섭에 '달달 뽀뽀'
2019.06.18 오후 10:41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안효섭이 박보영 아버지의 생일을 챙겼다.

18일 방송된 tvN '어비스'에서는 아침부터 분주하게 음식을 준비하는 차민(안효섭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어 차민은 고세연(박보영 분)을 데리고 부모님이 있는 자신의 별장으로 데리고 갔다. 오영철이 다시 찾아올까봐 차민은 자신의 별장에 고세연 부모님들을 피신시켰던 것.

어비스 [tvN 캡처]



이날 차민은 고세연 아버지 생일이라는 것을 알고 음식을 준비했고, 아버지의 생일을 잊고 있었던 고세연은 차민에게 감동했다.

차민은 "고맙다"고 말하는 고세연에게 "말로 땡이냐"고 서운한 척 했다. 이어 차민은 볼을 내밀었고, 고세연은 "얼굴 바뀌더니 점점 뻔뻔해진다"고 핀잔을 주면서도 뽀뽀를 했다.

‘어비스’는 영혼 소생 구슬 어비스를 통해 생전과 180도 다른 '반전 비주얼'로 부활한 두 남녀가 자신을 죽인 살인자를 쫓는 반전 비주얼 판타지로 매주 월화 9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지영 기자 bonbon@joy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