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비스' 안효섭, 박보영 구하기 위해 죽은 권수현 부활시켰다
2019.06.18 오후 10:14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안효섭이 죽은 권수현을 부활시켰다.

18일 방송된 tvN '어비스'에서는 서지욱(권수현 분)이 고세연(박보영 분)과 장희진(한소희 분)를 납치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서지욱은 고세연을 냉동창고에 가두고, 한소희의 어머니 시체를 바다에 버린다. 서지욱은 반항하는 장희진을 묶어놓지만, 장희진은 차 안에 있는 공구로 손목의 끈을 풀었다.

어비스 [tvN 캡처]


차민은 서지욱이 보낸 문자를 받고 찾아오고, 차민은 서지욱에게 "고세연 어디 있냐"고 분노한다. 그때 장희진이 차를 몰고 돌진해 서지욱이 치여 쓰러진다.

차민은 죽어가는 서지욱을 붙잡고 "고세연 어디 있냐"고 묻지만, 서지욱은 숨을 거둔다. 결국 차민은 괴로워하며 서지욱을 부활시켰고, 이어 서지욱을 폭행해 고세연이 있는 곳을 알아낸다.


차민은 고세연을 구해 병원에 입원시켰고, 고세연이 깨어나자 "너를 잃을까봐 겁나서 내가 그 놈을 부활시켰다"고 눈물을 보였다. 고세연은 차민을 위로하며 "네 잘못 아니다"고 말했다.

‘어비스’는 영혼 소생 구슬 어비스를 통해 생전과 180도 다른 '반전 비주얼'로 부활한 두 남녀가 자신을 죽인 살인자를 쫓는 반전 비주얼 판타지로 매주 월화 9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지영 기자 bonbon@joynews24.com
아이뉴스24 창간 20주년, 소프라노 김성혜 한국 데뷔 10주년 독창회
I’m COLORATURA, I’m KIM SUNGHYE
2019. 11. 21 THU PM 8:00 롯데콘서트홀